인사말씀 | 연 혁 | 업무소개 | 오시는길
  성씨검색 | 본관별검색 | 기타자료검색
  족보의 정의 | 족보의 종류 | 옛 분묘제도 | 성씨와 본관 | 연호대조표 | 관청및 벼슬이름 |
  예절 상식 | 관례 | 혼례 | 상례 | 제례
  질의답변 | 도서관 뉴스 | 생활상식 | 편찬된족보
성씨조회
전체
평해(平海) 황(黃)
유래 | 분파도 | 유적지 | 소장족보목록
다른 본관
평해 황씨(平海黃氏)

평해는 경상북도 울진군에 속해 있는 지명으로, 본래 고구려의 근을어현인데 고려초에 평해로 고쳤고, 현종조에 예주(禮州:영해)에 속하였다가 충렬왕 때 군으로 승격하였다. 조선 때 평해군으로 삼았으며 1913년 울진군에 병합하여 지금은 울진구니에 속한 평해면으로 남아있다. 평해 황씨의 시조는 중국 후한의 유신(儒臣)으로 서기 28년(신라 유리왕 5, 한나라 광무제 4) 구대림(丘大林)과 함께 사신으로 교지국에 가던 길에 풍랑을 만나 안아진에 표착하여 그 곳에 정착 세거한 황 낙 (黃 洛)이다. 낙(洛)의 후손에서 갑고(甲古)·을고(乙古)·병고(丙古)의 3형제가 있어 그 중 갑고가 기성군에 봉해졌고, 그의 아들로 전하는 온인(溫仁)이 고려조에서 금오위 대장군·태자검교를 지냈고 평해에 세거하였으므로 후손들은 온인을 일세조로 계대하면서 본관을 평해로 삼아 세계를 이어오고 있다.
가문을 빛낸 인물로는 온인의 8세손 희석(希碩)이 1388년(고려 우왕 14) 요동정벌 때 이성계(李成桂)를 도와 위화도에서 회군하여 조선이 개국하자 개국이등공신으로 지중추원사가 되어 평해군에 봉해졌고, 문하시랑찬성사에 추증되었으며, 공조 판서 유저(有定)의 아들 현(鉉)은 세종 때 대사성을 역임한 조선 초기의 대표적인 유학자로 당대에 이름을 떨쳤다. 어려서부터 문장으로 이름났던 여일(汝一)은 동래진 병마첨절제사를 지낸 후 참판을 역임하여 명문이 평해 황씨가문을 빛냈으며, 영조 때 실학자 윤석(胤錫)은 김원행(金元行)에게 글을 배워 유일로 천거되어 익찬(翊贊)에 이르렀고, 그가 저술한 문집「이재유고(齋遺稿)」와「화음방언자의해(華音方言字義解)」는 오늘날 국어 연구에 좋은 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1985년 경제기획원 인구조사 결과에 의하면 평해 황씨는 남한에 총 30,200가구, 124,072명이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 부천시 부천로 29번길 9 (심곡2동) 봉호B/D 401호| 관장 : 김 원 준
전화: 032-654-4788, 02-2699-2693  | Mobile : 010-4000-6357  | 팩스: 032-654-4788
Copyright ⓒ 2003 JOKBO.r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