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말씀 | 연 혁 | 업무소개 | 오시는길
  성씨검색 | 본관별검색 | 기타자료검색
  족보의 정의 | 족보의 종류 | 옛 분묘제도 | 성씨와 본관 | 연호대조표 | 관청및 벼슬이름 |
  예절 상식 | 관례 | 혼례 | 상례 | 제례
  질의답변 | 도서관 뉴스 | 생활상식 | 편찬된족보
성씨조회
전체
나주(羅州) 전(全)
유래 | 분파도 | 유적지 | 소장족보목록
다른 본관
나주 전씨(羅州全氏)

나주(羅州)는 전라남도에 위치하는 지명으로 본래 백제 발라군(發羅郡)인데, 통일신라의 경덕왕(景德王)이 금산군(錦山郡)으로 고쳤고, 고려 태조 때 나주(羅州)로 개칭하였다. 995년(성종 14) 해양도(海陽道)에 속하였다가 1018(고려 현종 9) 목(牧)으로 승격하였고 조선 세조 때 진(鎭)을 두었으며 인조 때 강등하여 금성현(錦城縣)이 되었다. 후에 주(州)로 승격하고 1733년(영조 9) 다시 현(縣)으로 강등하였다가 1737년(영조 13) 복구 하였다.
1894년(고종 31)나주부가 되어 관찰사가 주재했으나 1895년(고종 32) 나주부가 폐지되어 전라남도의 한 군(郡)으로 강등되었고 1931년 나주면이 읍(邑)으로 승격하였으며 1981년 나주읍과 영산포읍(榮山浦邑)이 합쳐서 금성시로 승격하였다. 나주전시의 관조 전 경(全 卿)은 도시조 전 섭(全 攝)의 30세손이며, 정난공신(定難功臣)으로 나성군(羅城君)에 봉해진 전 흥(全 興)의 현손인 전이갑(全以甲)의 15세손으로 전한다.
「전씨대동보(全氏大同譜)」에 의하면 경(卿)은 고려 충렬왕조에 성균좨주(成均祭酒)를 지내고, 충혜왕 때 조 석(曺 笛)의 난을 평정하는데 공을 세워 정난공신(定難功臣)으로 나성군(羅城君)에 봉군되었다. 그리하여 후손들이 나주를 본관으로 삼아 세계를 이었다고 한다.
가문의 대표적인 인물을 살펴보면 관조 경(卿)의 아들 보초(輔初)가 고려 때 지중추부사(知中樞府事)를 지냈으며, 후손 천수(千壽)와 사형(士亨), 대검(大儉)등은 부호군(副護軍)을 역임하였다. 한편 조선 영조 때 학자로「시폐천언소(時幣千言疏)」를 올렸던 기대(氣大)와 감찰(監察)을 지낸 상원(尙源)은 오위장(五衛將)을 역임한 경회(慶會), 경학(慶學)등과 함게 가문을 빛냈다.

1985년 경제기획원 인구조사결과에 의하면 나주 전씨는 남한에 총 3,961가구, 17,687명이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 부천시 부천로 29번길 9 (심곡2동) 봉호B/D 401호| 관장 : 김 원 준
전화: 032-654-4788, 02-2699-2693  | Mobile : 010-4000-6357  | 팩스: 032-654-4788
Copyright ⓒ 2003 JOKBO.r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