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말씀 | 연 혁 | 업무소개 | 오시는길
  성씨검색 | 본관별검색 | 기타자료검색
  족보의 정의 | 족보의 종류 | 옛 분묘제도 | 성씨와 본관 | 연호대조표 | 관청및 벼슬이름 |
  예절 상식 | 관례 | 혼례 | 상례 | 제례
  질의답변 | 도서관 뉴스 | 생활상식 | 편찬된족보
성씨조회
전체
강진(康津) 유(兪)
유래 | 분파도 | 유적지 | 소장족보목록
다른 본관
강진 유씨(康津兪氏)



<시조 및 본관의 유래>

강진(康津)은 전라남도 남서해안에 위치하는 지명으로, 본래 도강(道康)과 탐진(耽津)의 합명(合名)인데, 도강현(道康縣)은 백제의 도무군(道武郡)으로 통일신라 경덕왕 때 양무군(陽武郡)으로 개칭하고, 고려시대에 도강으로 고쳐서 영암(靈岩)에 속하게 했다.
탐진현(耽津縣)은 원래 백제의 동음현(冬音縣)인데, 통일신라 경덕왕 때에 탐진으로 고쳐서 양무군에 예속 시켰으며, 고려시대에는 영암에 속하게 했다가 뒤에 장흥(長興)으로 이속(移屬) 시켰다. 1417년(태종 17)에 각 병마절도사영을 도강 구치(舊治)에 이설(移設)하고 양 현을 합쳐서 강진군을 설치하여, 탐진에 치소(治所)를 두었다.
1895년 나주부(羅州府)의 관할 하에 들어갔고, 1936년 강진면이 강진읍(康津邑)으로 승격되었다. 강진 유씨(康津兪氏)의 시조(始祖) 유 적(兪 迪)은 강진(康津)에 토착(土着)한 사족(士族)으로 고려 말에 감문위 상장군(監門衛上將軍)을 역임하였다. 그리하여 후손들이 조상의 정착 세거지(定着世居地)인 강진(康津)을 본관(本貫)으로 삼아 세계(世系)를 이어왔다. 적(迪)의 아들 신(信)은 조선(朝鮮)에서 부사(府使)를 지냈고, 증손(曾孫) 의정(義貞)이 찰방(察訪)을, 7세손 성망(聖望)이 감찰(監察)을 역임했다.

1985년 경제기획원 인구조사 결과에 의하면 강진 유씨(康津兪氏)는 남한(南韓)에 총 3,540 가구, 15,805명이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심곡2동 177-2번지 봉호빌딩 401호 | 관장 : 김 원 준
전화: 032-664-4707, 02-2699-2693  | 팩스: 032-663-2903
Copyright ⓒ 2003 JOKBO.re.kr All rights reserved.